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북도, 농수산식품 동남아 수출시장 개척... 방콕박람회 참가

등록 2022.05.23 14:20: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4일부터 28일까지 5일간 태국 방콕식품박람회 전북홍보관 운영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전북도, 농수산식품 해외박람회 참가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전북도와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은 오는 24일부터 28일까지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방콕식품박람회(THAIFEX-ANUGA ASIA) 전북홍보관 운영을 시작으로 3년 만에 현지 해외시장개척을 본격적으로 다시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코로나 이후 정식으로 열리게 되는 태국 방콕식품박람회는 태국 정부와 독일의 쾰른 박람회(ANUGA) 주최사가 공동으로 개최하는 세계 3대 식품전시회 중 하나로 아세안 최대 B2B 식품박람회이다.

태국 방콕식품박람회 전북홍보관에는 복분자, 과채주스, 조미김, 김치류 등 제품을 생산하는 전북 도내 4개 업체가 참가해 태국 및 동남아시아 시장개척을 위한 전시·상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태국을 비롯한 동남아시아(베트남,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등)는 전라북도 농수산식품 수출의 25%(약 1억1000만 달러, 2021년 기준)를 점유하는 주요 시장으로 높은 경제성장률과 한류 열풍에 힘입어 수출이 증가세에 있다.

특히 2021년 태국 수출액은 약 5500만 달러로 전북도 농식품 수출 12%를 점유하며 수출국 3위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전북도의 동남아 주요 수출 품목은 마른김, 면류, 비스킷, 사료, 닭고기, 배 등으로 이번 박람회를 통해 수출 품목을 확대하고, 신규품목은 시장에 진입할 수 있도록 박람회 종료 후에도 마케팅 및 바이어 초청 상담 등 사후관리를 지원할 예정이다.

방콕식품박람회에 참가하는 기업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가 완화된 이후 처음으로 참가하는 해외 식품 박람회로서, 이번 기회를 통해 기존 바이어와의 수출 상담은 물론 동남아 시장에 새롭게 진출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원식 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최근 2년간 코로나19로 인해 주춤했던 해외 전시회 현지 참가 및 농식품 수출 시장개척 활동을 이번 방콕식품박람회 전북홍보관 운영을 시작으로 재개했으며, 신남방 시장개척을 통하여 농식품 수출이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해외마케팅 지원사업을 추가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