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바이젠셀 "교모세포종 치료 후보물질 임상 1상 신청"

등록 2022.05.23 15:53:4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다중항원 이용 종양 치료 위해 개발 중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송연주 기자 = 바이젠셀은 교모세포종 치료제로 개발 중인 ‘VT-Tri(2)-G’의 임상 1상시험 계획서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제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후보물질은 다중항원을 이용해 면역회피 기전을 극복해서 종양을 치료하기 위해 개발됐다.

임상 1상에서 안전성과 내약성, 유효성을 평가하게 된다. 재발성 교모세포종 환자를 대상으로 이약의 단회 또는 단계적 반복투여를 실시할 예정이다.

바이젠셀 김태규 대표는 “교모세포종은 악성 뇌종양으로 치명률이 높고 치료가 어려워 환자들의 미충족 의료수요가 높은 질환이다”며 “VT-Tri(2)-G의 임상과 연구개발을 순차적으로 진행시켜 교모세포종 환자들의 치료 부담을 줄이고 새로운 대안이 될 수 있게 노력할 것이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ongyj@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