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나주 한수제에 명품 호수 산책로…물레길 25일 개방

등록 2022.05.23 16:55: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호수위 800m 데크길 임도와 연결…LED 야간 경관 연출

associate_pic

[나주=뉴시스] 오는 25일 개방하는 나주 경현동 한수제 물레길 전경. (사진=나주시 제공) 2022.05.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나주=뉴시스] 이창우 기자 = 벚꽃 명소로 사랑받는 전남 나주의 진산(鎭山)인 금성산 초입 경현동 한수제에 명품 호수 산책길이 조성됐다.

나주시는 경현동 한수제 수변 데크길 조성사업을 통해 개설한 '한수제 물레길'을 오는 25일부터 시민들에게 본격 개방한다고 23일 밝혔다.

한수제 물레길은 지난 2018년 국토부 지역개발사업인 '나주 금성산 숲체원 진입도로·한수제 수변공원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국비 100억원이 투입됐다.

associate_pic

[나주=뉴시스] 오는 25일 개방하는 나주 경현동 한수제 물레길 전경. (사진=나주시 제공) 2022.05.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데크가 설치된 물레길은 너비 2m, 길이 800m로 기존 한수제 임도와 연결해 총연장 1.8㎞의 순환형 산책로로 조성했다.

봄이면 잔잔한 호수 위를 걸으며 흐드러지게 핀 벚꽃을 감상할 수 있어서 시민들의 기대감이 높다.

물레길 주변에는 왕벚나무, 배롱나무 등을 식재했으며 호수 조망 데크에는 침대형 의자와 야외탁자, 그늘막 등 편의시설을 설치해 안락한 휴식 공간으로 연출했다.

여기에 사각형 기둥 형태의 LED바와 열주등을 데크길에 설치해 안전과 야간 경관을 동시에 도모했다.

associate_pic

[나주=뉴시스] 오는 25일 개방하는 나주 경현동 한수제 물레길 전경. (사진=나주시 제공) 2022.05.23. photo@newsis.com


나주시는 물레길에 이어 금성산 입구인 경현동 한수제 우안길에 시민 휴식 공간 제공을 위해 인공폭포도 조성하고 있다.

정찬균 나주시 부시장은 "천혜의 자연 경관과 맑은 공기를 간직한 한수제 물레길이 시민에게 사랑받는 산책로가 되길 기대한다"며 "한수제를 품은 금성산을 명품 관광·레저공간으로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cw@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