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동연 후보 "초심 잃지 않고 민주당부터 자성하겠다"

등록 2022.05.24 18:49: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새로운물결과 민주당 합당할 때 윤 비대위원장과 새로운 물결 일으키자고 약속"
"민주당부터 반성하면서 변화해 나가겠다"

associate_pic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지사 후보가 경기 구리시 돌다리 사거리를 찾아 유세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윤호중 공동비상대책위원장, 김동연 경기지사 후보, 안승남 구리시장 후보.) 2022.05.24. jungxgold@newsis.com


[구리=뉴시스]김정은 기자 = 더불어민주당 김동연 경기지사 후보가 24일 경기 구리시를 찾아 “새로운물결과 민주당이 합당할 당시의 초심을 잃지 않고 민주당부터 자성하고 성찰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돌다리 사거리에서 유세를 가진 김 후보는 자리를 함께 한 윤호중 민주당 공동비상대책위원장을 언급하며 “민주당과 합당할 때 윤 위원장과 민주당에 새로운 물결을 일으키자고 약속한 만큼 그 마음가짐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또 “민주당이 그동안 국민을 실망시켰던 부분을 반성하면서, 민주당도 기득권화되면서 변화와 개혁에 주저한 건 아닌지 성찰하고 있다”고 자성의 목소리를 냈다. 

그러면서 “국민과 당원도 민주당을 미워하면서도 한편으로는 민주당에게 기대를 하고 있을 것”이라며 “민주당이 이들에게 변화와 개혁 의지를 보여주고 행동으로 증명해내겠다”고 덧붙였다. 

김 후보는 구리시 유세에 앞서 이날 오전 국회에서 특별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에 실망하신 국민 여러분께 회초리를 들고 꾸짖을지언정 포기는 말아 달라“고 읍소한 바 있다.

이 자리에서 그는 “경기도가 바뀌면 대한민국이 바뀌고, 민주당이 바뀌면 대한민국 정치가 바뀐다”며 “윤석열 정부의 오만과 독주를 건전한 비판과 견제로 막아설 수 있도록 도와 달라”고 강조했다.

한편, 김 후보는 구리시와 관련해 “판잣집 아들에서 경제부총리까지 온 것은 저의 성과와 실력이 입증된 것”이라며 “민주당 안승남 구리시장 후보와 약속한 AI플랫폼 기반의 스마트시티 조성과 6호선 연장 공약을 반드시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약속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ungxgol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