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한항공, 진에어와 김포-사천 등 국내선 공동운항

등록 2022.05.25 09:22: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대한항공 운항편과 동일하게 마일리지 사용 가능해져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대한항공 보잉787-9.

[서울=뉴시스] 이재은 기자 = 대한항공은 오는 6월3일부터 진에어가 운항 중인 김포~사천, 김포~여수, 김포~포항, 제주~대구 등 4개 노선에 대해 공동운항(코드쉐어·Codeshare) 을 실시한다. 공동운항은 상대 항공사의 일정 좌석을 자사의 편명으로 판매해 운항편 확대 효과를 거두는 제휴 형태다.

이번 공동운항은 대한항공이 코로나19 이후 운항을 중단한 국내 지방 노선을 대상으로 시행되는 것으로 고객들은 해당 노선 이용시 스카이패스 마일리지를 적립하고 사용할 수 있게 됐다.

4개 노선에 대한 공동운항은 6월3일 출발편부터 시작되며, 예약은 하루 전인 6월2일부터 가능하다. 이번 국내선 공동운항으로 대한항공은 국내 노선 이용 고객의 편의 증진을, 진에어는 항공권 판매망 다각화 효과를 볼 수 있게 된다.

대한항공은 2015년 3월 인천~괌, 인천~오키나와 등 진에어의 6개 국제선 노선에 대해 공동운항을 시작한 이래 지속적으로 범위를 넓혀 현재 동남아, 일본의 다양한 노선에서 공동운항 협력을 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고객 서비스 편의 향상을 위해 진에어를 포함해 전 세계 항공사들과 노선과 스케줄 강화를 위한 공동운항 협력을 지속적으로 넓혀나간다는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lje@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