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농어촌공사, 저수지 붕괴 상황 가정 재난 대응전략 훈련

등록 2022.05.25 16:25:5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농식품부 합동, 11개 유관기관 참여

associate_pic

[세종=뉴시스] 한국농어촌공사는 25일 재난 대비 상시 훈련을 진행했다. (사진=농어촌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 오종택 기자 = 한국농어촌공사는 25일 전북 부안지사에서 농림축산식품부를 비롯한 11개 기관과 함께 재난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한 '2022년 재난대비 상시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재난 상황이 발생했을 때 대응 수습체계를 점검하기 위한 것으로, 농식품부와 농어촌공사가 합동으로 주관하고, 관계기관이 참여했다. 올해는 기후변화에 따른 집중호우와 수질오염사고 등 복합적인 재난이 발생했을 때 철저한 대응을 목표로 진행됐다.
 
훈련에는 부안군, 부안소방서, 육군 제35사단 제8098부대, 한국전력공사 등 11개 기관이 집중호우로 인한 저수지 붕괴 상황을 가정하고, 기관별 대응 전략과 상황별 주요쟁점에 대해 토론했다.
 
저수지 붕괴시 예상 시간대별 침수, 피해 등을 시각적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유속 및 흐름방향, 최대범람구역 등을 시뮬레이션을 영상으로 제시해 훈련 성과를 높였다.

농어촌공사 관계자는 "최근 기후변화로 인한 자연재해가 빈번해진 만큼 유관기관과 유기적인 협력으로 신속·정확한 대응체계를 구축해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hj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