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포항에 뜬 '티몬 커머스센터', 소상공인 판로 확대 돕는다

등록 2022.05.26 08: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5일 ‘티몬 커머스센터 오렌지스튜디오 포항’ 개관
티몬 플랫폼 기반으로 지역경제, 온라인 판매 활성화 거점 역할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박미선 기자=포항 커머스센터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박미선 기자 = 티몬이 포항시와 손잡고 지방자치단체 최초로 ‘티몬 커머스센터 오렌지스튜디오 포항’(이하 커머스센터)을 개관했다고 26일 밝혔다.

전날 포항시에서 열린 개관식에는 장윤석 티몬 대표를 비롯해 이종수 경상북도콘텐츠진흥원장, 라정기 포항시 북구청장 등 지역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국내 지자체 최초로 포항에 구축한 이 커머스센터는 지난해 9월 티몬이 포항시와 맺은 업무협약의 일환이다. 지역 경제는 물론 소상공인 판로 확대, 온라인 판매 활성화를 위한 핵심 거점 역할을 맡을 전망이다.

티몬의 라이브커머스인 티비온과 연계해 소상공인 상품 판매와 마케팅 지원도 병행해 이들의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한 컨설팅, 교육 프로그램 등도 마련할 방침이다.

커머스센터는 포항의 구도심인 북구 상원동에 있는 지하 1개층, 지상 4개층 건물을 통째 쓴다. 1층은 포항의 특산품을 한자리에 모은 쇼룸으로 꾸며 상품을 판매한다. 2층에선 지역 중소상공인들이 온라인으로 상품을 판매하는 라이브방송 스튜디오로 활용한다.

3층은 지역 소상공인들의 이커머스 진입을 위한 기본 교육과 함께 상품 기획, 구성 등 온라인 판매를 위한 실질적인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지하 1층은 상품 보관을 위한 물류창고로, 지상 4층은 센터 운영을 위한 사무공간으로 쓰인다.

티몬과 포항시는 이번 커머스센터 도입으로 구도심의 유동인구 증가, 지역 경제 활성화, 도심 공동화 방지, 청년 일자리 창출 등 다양한 부문에서 기여할 것을 기대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onl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