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충북교육청, 학교지원단 운영…교육정책사업 원점 검증

등록 2022.05.27 09:21:4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79개 과제 검토, 30% 정비 방침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김재광 기자 = 충북도교육청은 수업과 생활교육 중심의 학교 문화 조성을 위해 학교지원단을 통해 교육 정책사업을 정비한다고 27일 밝혔다.

학교지원단은 교원, 일반행정직, 교육공무직 등 150여 명의 현장 교직원으로 꾸렸다.

이들은 오는 6월부터 8월까지 도 교육청의 각종 교육정책 사업의 타당성, 효과성을 검증한 뒤 사업 유지, 폐지 등 권고안을 낼 예정이다.
 
9월 이후에는 교육행정기관의 일하는 방식 개선 과제 발굴에 나선다.

도 교육청은 올해 12월께 학교지원단의 검토 의견을 수렴한다.

검토 대상 교육정책 사업은 총 279개 과제로 이 가운데 30%를 정비할 계획이다.

도 교육청 관계자는 "학교가 미래 교육을 향해 내실 있는 교육을 펼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되도록 교육 행정적인 뒷받침을 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poi@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