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러 장악한 우크라 지역서 러시아식 교통·통신 체계 구축

등록 2022.05.27 20:02: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남부 헤르손·자포리자서 러시아식 교통 체계 도입
러시아 국가번호 사용도

associate_pic

[모스크바=AP/뉴시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2022.05.10.


[서울=뉴시스]이지예 기자 = 러시아가 우크라이나를 침공해 장악한 남부 헤르손과 자포리자에서 러시아식 교통·통신 체계 구축에 나섰다.

인테르팍스통신에 따르면 키릴 스트레모우소프 헤르손 군민행정 부의장은 27일(현지시간) 지역 내 우크라이나식 교통 통제 체계가 작동을 멈췄고 연말 러시아식 시스템이 도입된다고 밝혔다.

스트레모우소프 부의장은 헤르손에 러시아식 체계를 본따 경찰 조직을 형성하고 있다고 말했다.

헤르손과 자포리자는 전화 통화시 국가코드를 러시아 번호인 '+7'로 변경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타스통신이 전했다. 러시아 번호를 제공하는 휴대전화 심 카드 판매도 시작됐다.

헤르손과 자포리자에선 러시아 통화인 루블화가 이미 화폐로 사용되고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이들 지역 주민의 러시아 시민권 신청 절차를 간소화한다는 대통령령에 서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