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北 "신규 발열 8만9500여 명, 완쾌자 증가" 주장

등록 2022.05.29 08:01: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완쾌자 10만6390여 명…1만명 이상↓
사망자 미언급…누적 발열자 344만명

associate_pic

[평양=AP/뉴시스] 지난해 10월13일 북한 평양 김송주 초등학교에서 등교하는 학생들을 체온 검사하는 모습. 2022.05.27.

[서울=뉴시스] 심동준 기자 = 북한이 경내 코로나19 관련 신규 유열자(발열자)가 8만9500여 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완쾌자 수 증가를 강조했으며, 사망자 수는 언급하지 않았다.

29일 북한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국가비상방역사령부는 27일 오후 6시~28일 오후 6시 경내 유열자 8만9500여 명이 새로 발생, 전날보다 980여 명 증가했다고 통보했다.

유열자 중 완쾌된 사람 수는 10만6390여 명으로 전날보다 1만2230여 명 줄었다고 했다. 북한은 신규 유열자 수 감소, 완쾌자 수 증가 등을 토대로 방역 상황 개선을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사망자 수는 공개하지 않았다.

북한 내 코로나19 확산이 본격화된 것으로 추정되는 지난 4월 말 이후 5월28일 오후 6시까지 누적 유열자 수는 344만8880여 명이다. 이 가운데 326만2700여 명이 완쾌됐다고 한다.

치료 중 환자는 18만6110여 명이다. 이날 북한은 누적 사망자 수도 밝히지 않았다. 앞서 북한은 27일 누적 사망자수가 69명, 치명률이 0.002%에 그쳤다고 주장한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s.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