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주말의 OTT]알고보니 전학생이 킬러였다?

등록 2022.06.25 06:0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 손정빈 기자 = 6월 4주차에 왓챠·넷플릭스가 내놓는 신작을 정리했다.

◆최종병기 엘리스(왓챠)
associate_pic


왓챠가 '하드코어 액션 로맨스'라는 전례 없는 장르의 오리지널 드라마 '최종병기 앨리스'를 선보인다. 이 작품은 킬러라는 정체를 숨겨야 하는 전학생 '겨울'(박세완)과 비폭력으로 학교를 평정한 잘생긴 또라이 '여름'(송건희)이 범죄 조직에 쫓기며, 핏빛으로 물든 학교 생활을 시작하는 이야기다. 도무지 어울리지 않을 것 같은 겨울과 여름은 자꾸 이상하게 엮이며 묘한 핑크빛 분위기를 풍기지만, 겨울의 뒤를 쫓던 범죄 조직과 미치광이 킬러 '스파이시'(김태훈)의 등장으로 순식간에 핏빛 세계를 마주한다. 잔혹한 범죄 조직에게 쫓기는 겨울과 여름의 위험천만한 추격전은 긴장감을 극대화하며, B급 코드의 말맛 넘치는 대사가 더해진 재기발랄한 로맨스도 시선을 사로잡는다. 박세완·송건희를 비롯해 김성오·김태훈·정승길이 선보이는 연기 앙상블도 관전 포인트다. 왓챠 오리지널 드라마 '최종병기 앨리스'는 총 8화로 구성됐으며, 24일 1~3화를 공개한 후 매주 금요일 순차 공개된다.

◆팜 스프링스(넷플릭스)
associate_pic


'팜 스프링스'는 아름다운 결혼식이 열리는 팜 스프링스 리조트에서 하객으로 참석한 나일스와 세라가 우연한 사고를 겪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누군가에겐 인생 최고의 날로 기억될 결혼식이지만 타임 루프 세계에 갇혀있는 나일스에게는 수없이 반복된 결혼식일 뿐이다. 우연한 사고로 세라가 나일스의 세상에 개입하게 되고 두 사람은 죽었다 깨어나도 반복되는 의미 없는 날들을 특별한 오늘로 만들기 위해 노력한다. '브루클린 나인-나인'에서 익살스러운 코믹 연기로 사랑받은 앤디 샘버그가 오늘만 사는 남자 나일스를 연기하고 넷플릭스 시리즈 '블랙 미러'와 영화 '더 울프 오브 월 스트리트'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인 크리스틴 밀리오티가 내일을 원하는 여자 세라를 연기한다. 매력적인 사막 도시에서 펼쳐지는 내일이 없는 두 남녀의 유쾌한 고군분투를 담은 영화 '팜 스프링스'는 넷플릭스에서 무한 재생할 수 있다.

◆데이비드 보위: 지기 스타더스트의 시작(왓챠)
associate_pic


영국 BBC 다큐멘터리 '데이비드 보위:지기 스타더스트의 시작'은 영국이 낳은 천재 뮤지션 데이비드 보위가 가수를 넘어 한 시대를 풍미했던 시대의 아이콘이 되기까지의 과정을 조명한다. 글램 록의 창시자로 유명한 보위는 1972년 발표한 앨범명을 따 자신을 화성에서 온 외계인 '지기 스타더스트'(Ziggy Stardust)라고 칭하고, 중성적인 외모에 전위적인 무대의상, 특유의 신비롭고 몽환적인 음악 스타일을 선보이며 전 세계에 큰 반향을 일으켰다. 다큐멘터리는 보위가 명성을 떨치기 이전에 어떤 환경에서 자랐으며, 누구를 만나고, 어떻게 노력해 지기 스타더스트라는 페르소나를 이 세상에 남겼는지 그 흥미진진한 여정을 추적한다. 데이비드 보위 자신이 남긴 이야기와 친구 및 동료의 생생한 증언, 그의 음악을 함께 감상하며 지기 스타더스트의 시작을 추억해 볼 수 있는 작품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jb@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