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2분기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에 노상철 신일프레임 대표

등록 2022.06.27 1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중기부·중기중앙회,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 선정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노상철 신일프레임 대표이사.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제공) 2022.06.2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권안나 기자 =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와 중소기업중앙회는 2022년 2분기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에 노상철 신일프레임 대표이사를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시상식은 오는 28일 진행한다.

신일프레임은 노 대표가 1971년 광화문에서 액자가게 창업을 시작으로 1994년 법인 전환한 액자 테(프레임)와 건축장식용 몰딩을 제조 판매하는 기업이다.

50년 넘게 단일 종목으로 전문성을 키워오면서 발명특허 6건, 디자인등록 208건, 상표권 출원 8종 등을 바탕으로 세계 60여개 국가에 2166만달러를 수출하는 강소기업으로 성장했다.

노 대표는 1999년 2월부터 한국프레임공업협동조합 이사장으로 현재까지 재임하고 있다. 업계의 균형 있는 발전을 위해 외국의 신제품 및 신소재 전시회에 업계 공동으로 참가해 세계 각국에 판로를 개척했다. 국내 업체의 인지도 제고와 품질향상 및 원가절감으로 대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노 대표는 파주상공회의소 부회장 및 월롱면 기업인 협의회 고문, 파주시 행복장학회 이사 등을 역임하며 지역사회 발전에도 기여하고 있다.

신일프레임은 2000년부터 계약직과 파견직 없는 정규직으로 전체 전환해 운영하고 있다. 노사협의회 구성을 통해 월 1회 이상 매출·생산 실적 등을 공유하고 상여 및 사기진작금 등을 지급하여 근로자들과 기업의 성과를 공유한다.

자랑스러운 중소기업인은 중기부와 중기중앙회가 모범적인 중소기업인상 확산을 도모하기 위해 경영합리화, 수출증대, 기술개발 등 국가산업 발전에 기여한 우수 기업인을 발굴·포상하는 제도다. 차기 신청접수는 내달 중 실시 예정이다. 관련 문의는 중소기업중앙회 기업성장부로 하면 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mymmn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