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안산시, 세월호 유가족이 가르치는 생명존중 교육 실시한다

등록 2022.06.27 10:26: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안산=뉴시스]경기 안산시 4.16늘풂학교 모집 홍보 포스터.(안산시 제공)


[안산=뉴시스]천의현 기자 = 경기 안산시는 세월호 참사의 교훈을 통해 생명존중과 안전사회의 가치에 대해 배우는 ‘4.16늘풂학교’ 입학생을 다음달 8일까지 모집한다고 27일 밝혔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4.16늘풂학교는 다음달 16일부터 8월20일까지 매주 토요일에 진행된다.

수업은 세월호 유가족이 선생님으로 참여해 공방놀이터, 나눔교실, 노래공작소, 연극교실, 희망목공방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꾸며진다.

14~19세의 안산시 청소년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입학생 발표는 다음달 12일 개별연락을 통해 발표되며, 수업은 4.16세월호참사가족협의회 대강당 등지에서 진행된다.

세월호 유가족 관계자는 “지난 8년간 시민들이 내밀어준 정성에 보답하고자 해당 학교를 운영하게 됐다”며 “청소년들이 봉사, 연극, 노래 등을 통해 다양한 방식의 존중을 배우고, 안전사회와 생명존중에 대해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mypdy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