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영천시, 소상공인 카드 수수료 지원…최대 50만원

등록 2022.06.27 14:43: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27일부터 온라인·현장 접수

associate_pic

영천시청

[영천=뉴시스] 이은희 기자 = 경북 영천시는 27일부터 소상공인의 카드 수수료를 지원한다.

사업비 7억5200만원을 투입해 코로나19 장기화로 피해가 큰 지역 소상공인들의 위기극복과 경영정상화를 돕는다. 

대상은 영천에 사업자등록 소재지를 둔 업체로 지난해 총매출액 4억원을 넘지 않아야 한다. 지원금은 전년도 카드 매출액의 0.8~1.3%, 최대 50만원까지 가능하다.

다만 카드 매출이 없거나 지난해 폐업, 사업자 미등록, 세무신고 미비, 본인 명의 통장 거래 불능, 도박·게임 투기 조장 업체 등은 제외한다. 

신청은 온라인(https://행복카드.kr) 또는 경북경제진흥원 영천 출장소(상공회의소 1층)에서 접수한다. 자세한 내용은 시청 콜센터나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기문 시장은 “코로나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 등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어 맞춤형 지원방안을 지속 발굴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le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