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순창군, 민선 8기 군정비전 '군민 모두가 행복한 순창'

등록 2022.06.29 14:43:5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최영일 순창군수 당선인. *재판매 및 DB 금지

[순창=뉴시스] 김종효 기자 = 전북 순창군의 민선 8기 군정비전이 ‘군민 모두가 행복한 순창’으로 확정됐다.

최영일 당선인의 순창군수직인수위원회는 민선 8기 군정비전을 확정했다며 확정된 군정비전을 구체화하기 위한 5대 군정목표도 ▲군민화합 ▲지역경제 활성화 ▲돈 버는 농업 ▲따뜻한 복지 ▲정주인구 증대로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5대 군정목표 중 첫 번째인 ‘군민화합’은 정치적 성향에 따른 배척을 지양하고, 군민 모두가 행복할 수 있도록 ‘순창 발전’에 하나로 뜻을 모으겠다는 의미다.

두 번째 ‘지역경제 활성화’의 주요 밑그림은 순창을 가로지르는 ‘경천·양지천의 기적’을 만드는 것으로 경천과 양지천을 개발해 봄철 순창의 꽃을 주제로 한 축제를 만들 계획이다. 순창이 가진 천혜의 자연환경을 활용해 관광 낙수효과로 농가소득과 지역소득을 창출하겠다는 당선인의 의지가 담겼다.

세 번째 ‘돈 버는 농업’의 주요 정책은 전형적 농군인 순창의 농민들을 위해 농민기본소득을 기존의 60만원에서 200만원으로 단계적으로 상향해 지원하는 것과 농작업 대행비 지급 등이다.

네 번째 ‘따뜻한 복지’를 실현하기 위해 어르신 교통약자를 위한 전동차 보급 확대와 노인일자리 참여자를 기존 1000여명에서 3000여명로 늘리고 임금도 월 27만원에서 월 30만원으로 상향할 계획이다.

다섯 번째 ‘정주인구 증대’의 첫 걸음을 위해 요람에서 무덤까지 ‘순창형 복지’를 펼친다. 0~19세 군민에게 보육료와 교육비로 월 40만원을 지원하고 사회초년생들이 기반을 잡을 수 있도록 20~39세 근로자에게 청년종자통장 지원금 월 30만원을 지급할 계획이다.

한편 인수위원회는 부서별 업무청취와 분야별 직능·사회단체 간담회를 통해 민선 8기 군정방향을 설정하고자 다양한 군민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66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