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하수철 순천소방서장 34년 공직 마감…소방과 작별

등록 2022.06.29 15:38: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후배들이 밝히고 빛낼 전남 소방을 멀리서 응원"

associate_pic

29일 순천소방서에서 퇴임한 하수철 순천소방서와 직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순천소방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순천=뉴시스] 김석훈 기자 = 하수철 순천소방서장이 34년간의 공직생활을 끝으로 29일 평생 열정을 바쳤던 소방과 작별 인사를 했다.

순천소방서에 따르면 하 서장은 이날 가족과 후배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영예로운 퇴임식을 하고 공직을 마감했다.

순천소방서에서 2년간 재직하고 정년을 맞은 하 서장에게는 소방 조직의 발전에 기여한 공적이 인정돼 녹조근정훈장과 재직기념패가 수여됐다.

하수철 서장은 1988년 공직에 입문해 여수소방서 119구조대장, 해남소방서 방호팀장, 화순소방서 현장대응단장의 직무를 맡았다. 전남도내 주요보직 전남소방본부 소방행정과장을 거쳐 순천소방서장에 부임했다.

직원들은 한마음으로 준비한 꽃다발과 박수로 업적과 노고에 고마움을 표현하고 인생 2라운드 새 출발을 응원했다.

가족과 직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한 하 서장은 "앞으로 후배들이 밝히고 빛낼 전남 소방을 멀리서도 계속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im@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