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영주시티투어 버스 3년만에 운행 재개…매주 주말 3개코스

등록 2022.06.29 15:42: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영주시티투어 버스 (사진=영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영주=뉴시스] 김진호 기자 = 경북 영주시는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영주시티투어 버스 운행을 3년만에 재개한다고 29일 밝혔다.

영주시티투어 버스는 버스를 타고 영주의 핵심 관광명소를 둘러보고 체험할 수 있는 관광상품이다.

본격적인 일상 회복에 맞춰 영주의 구석구석을 편안하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테마로 구성했다.

오는 7월부터 매주 토일요일마다 선비코스, 힐링 1·2코스 등 3개 코스로  운행한다.

토요일에 운행하는 '선비코스'는 영주 선비정신을 엿볼 수 있는 코스로 부석사, 소수서원·선비촌, 종복원센터, 특산물시장(전통시장), 관사골 및 부용대를 지난다.

일요일 1·3·5번째 주에 운행하는 '힐링1코스'는 한국의 아름다운 3대 숲길로 인증받은 죽령옛길을 걷는 코스이다.

무섬마을·천지인전통사상체험관, 부석사, 소수서원, 죽령옛길, 특산물시장(전통시장)을 경유한다.

일요일 2·4번째주에 운행하는 '힐링2코스'는 웰니스관광의 대표 관광지로 선정된 국립산림치유원에서 산림치유를 체험하는 코스이다.

무섬마을·천지인전통사상체험관, 부석사, 소수서원, 국립산림치유원, 특산물시장(전통시장)을 지난다.

정기코스 외에도 오는 9월 30일부터 10월 23일간 개최되는 지역 첫 국제행사인 '2022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 기간에는 엑스포 행사장과 선비세상 등 지역 주요 관광지를 연계한 기획코스를 운영할 계획이다.

시티투어 이용 요금은 성인 기준 4000원으로 관광지 입장료와 식비 등은 본인 부담이다.

시 관계자는 "장기간 이어진 코로나로 몸과 마음이 지친 관광객들이 힐링도시 영주여행을 통해 건강하게 일상을 회복했으면 한다"며 "시티투어를 통해 영주의 멋과 맛을 즐기고 특별한 추억을 남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9326@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