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신한은행, 씨티은행 대환 최고 1.6%p 우대금리

등록 2022.06.30 09:16:3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이정필 기자 = 신한은행은 다음달 1일부터 한국씨티은행 대환전용대출 상품을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신한은행에 따르면 씨티은행 대환전용대출 상품은 현 직장에서 1개월 이상(비대면 채널 이용 시 4개월 이상) 재직 중인 급여소득자이면서 건강보험료를 직장가입자 자격으로 납입하고 있는 개인고객이 대상이다. 현재 보유중인 씨티은행 신용대출 원금 이내에서 최대 5억원까지 취급 가능하다.

이 상품은 ▲1년 단위로 최장 10년까지 연장 가능 ▲거래 실적에 따라 최고 연 1.6%포인트(p)까지 금리감면 ▲중도상환해약금과 인지세 면제 등 혜택을 제공한다.

최초 씨티은행에서 신용대출 신규취급 시점에 따라 가계대출 관련 연소득과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규제를 적용했다. 씨티은행 대환전용대출 상품은 영업점과 비대면 채널인 신한 쏠(SOL)에서 신청부터 실행까지 가능하다.


◎공감언론 뉴시스 rom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