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청주시, 9월까지 물놀이 관리지역 하천 수질조사

등록 2022.06.30 09:33:0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대장균 권고기준 초과 땐 이용 자제 안내

associate_pic


[청주=뉴시스] 임선우 기자 = 충북 청주시는 오는 9월까지 물놀이 관리지역 하천의 수질을 조사한다고 30일 밝혔다.

조사 지역은 미원면 청석굴, 용소계곡, 천경대, 옥화대, 금봉, 금관숲, 가마소뿔, 어암계곡과 현도면 노산배터다.

대장균 항목이 물놀이 제한 권고기준(500개/100㎖)을 넘으면 물놀이 자제 안내를 하고, 상류지역 청소 등 긴급조치를 할 예정이다.

이달 첫 번째 수질조사에서는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

시 관계자는 "이용객이 증가하는 7~8월에는 매주 1회 이상 수질검사를 진행할 계획"이라며 "이용객들도 하천 오염 방지에 동참해달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mgiz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