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삼성전자, 25㎏ 용량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출시

등록 2022.06.30 11: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제트샷'·'버블폭포' 등 강력 세탁 성능 장착
디지털 인버터 모터 '평생보증' 서비스 제공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삼성전자 모델이 국내 최대 용량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25㎏ 제품을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제공) 2022.06.30.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동효정 기자 = 삼성전자가 국내 최대 25㎏ 용량의 전자동 세탁기 '그랑데 통버블' 신제품을 30일 출시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5월 국내 최대 용량 드럼 세탁기인 '비스포크 그랑데 AI' 25㎏ 제품을 선보인데 이어 전자동 세탁기에서도 대용량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다.

한번에 많은 빨래가 가능한 대용량 제품을 선호하는 소비자 요구에 맞춰 내부 세탁통 크기를 키우고 성능을 최적화해 국내 최대 용량을 개발했다.

그랑데 통버블 25㎏ 신제품은 세탁물 위로 물을 쏘는 '제트샷' 효과를 장착했다. 찌든 때를 효과적으로 제거해줄 뿐만 아니라 세탁 시간을 절반으로 줄여 30분만에 세탁이 가능하다. 이 기능을 사용하면 물과 전력 사용량도 함께 절약된다.

표준세탁 코스에서 제트샷을 적용하면 미적용했을 때와 비교해 세탁 시간이 58분에서 30분으로 줄어든다.

듀얼 DD 모터와 12개의 입체 날개를 통해 만드는 '입체돌풍물살'은 세탁물을 강력하게 세탁한다.

또 특허 받은 버블키트에서 뿜어져 나오는 '버블폭포'는 풍성한 거품으로 찌든 때와 찌꺼기를 없앤다. 세제가 옷감에 닿기 전 만들어진 거품은 세제를 그냥 녹인 물보다 흡수가 약 2.5배 빨라 효과적이다.

그랑데 통버블 세탁기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위생 기능도 적용됐다. ▲생활 속 세균을 99.9% 살균해주는 60도(℃) 살균세탁 코스 ▲풀 스테인리스 소재가 적용된 세탁조 ▲먼지를 많이 모으고 통풍이 잘돼 관리하기 편리한 스테인리스 이중 안심 필터 등이 대표적이다.

이외에도 조작부를 세탁기 뒤편에 배치해 세탁물을 꺼내기 쉽고 조작부에 물기가 잘 닿지 않도록 하는 등 인체공학적 디자인을 적용했다.

삼성전자는 디지털 인버터 모터에 대해 소비자가 제품을 사용하는 동안 고장이 나면 무상으로 부품 수리 또는 교체를 해주는 '평생보증' 서비스도 제공한다.

그랑데 통버블 25㎏ 제품은 블랙 케비어 색상으로 출시되며, 출고가는 119만 9000원이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부사장은 "대용량 제품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의 목소리를 반영해 드럼 세탁기와 건조기에 이어 전자동 세탁기까지 국내 최대 용량인 25㎏으로 선보이게 됐다"고 밝혔다.

양 부사장은 "앞으로도 대용량 트렌드 뿐만 아니라 소비자들에게 보다 편리한 의류 케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기술과 신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vivi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