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대우조선해양, 목포해양대와 손잡고 저소음 선박 기술 확보 나서

등록 2022.06.30 16:06: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목포해양대와 ‘수중방사소음’ 공동연구를 위한 협약 체결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지난 29일 목포해양대학교에서 대우조선해양 박두선 사장(오른쪽)과 목포해양대  한원희 총장이 ‘조선해양산업 발전을 위한 교류 협약식’을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우조선해양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대우조선해양이 목포해양대학교와 산학협력을 통해 저소음 선박 기술력 확보에 나선다.

대우조선해양은 목포해양대학교와 ‘수중방사소음 공동연구 및 조선해양산업 발전을 위한 산학협력’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수중방사소음이란 선박에 탑재된 기계류와 추진기 등에서 발생해 수중으로 전파되는 소음이다. 최근 해상 운송량 증가, 선박의 대형화 및 고속화 등으로 수중방사소음이 해양 생태계 교란을 발생시키는 원인으로 지목되자 국제해사기구(IMO)는 해양 생태계 보호를 위해 수중소음에 대한 규제를 논의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선주의 영업상 이해관계 또는 국방상 보안 규칙 등의 제약으로 인해 연구에 활용할 수 있는 실제 선박의 소음 계측 자료에 대한 접근이 극히 제한돼 왔다. 그러나 이번 목포해양대와 협약을 통해 이런 제약이 상당부분 해소될 것이라고 대우조선해양 측은 기대했다.

이번 협약에는 대우조선해양이 보유한 최신 공동수조설비 및 실해역 수중방사소음 계측 장비와 목포해양대가 운용하고 있는 실습선을 활용한다는 계획이 포함됐다.

이를 통해 실제 선박의 수중방사소음 평가 방법, 모형 시험과 수중방사소음 예측을 위한 컴퓨터 시뮬레이션 등 소음 예측 평가 기술을 더욱 고도화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또 대우조선해양은 목포해양대와 신규사업 기획 및 공동사업 추진, 조선소 견학 및 실습, 조선해양산업 분야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교육 지원, 연구인력 교류 및 양사가 보유한 시설과 자원을 공동 활용하는 등 다각적인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대우조선해양 관계자는 “공동연구와 협력 등을 통해 양 기관의 상호 발전을 도모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해 조선산업이 지속가능한 산업으로 경쟁력이 유지될 수 있도록 산학 연구 교류를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