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새끼고양이 잔혹 살해범 잡았다, 묵비권 행사 중

등록 2022.06.30 13:25:05수정 2022.06.30 13:28:4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경찰, CCTV 통해 탐문수사 끝 범인 특정

associate_pic



[포항=뉴시스] 이바름 기자 = 경북 포항에서 새끼 고양이를 잔인하게 고문하고 죽인 혐의로 30대 남성이 입건됐다.

30일 포항북부경찰서는 동물보호법 위반 등 혐의로 A(31)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21일 오후 1시30분께 포항시 북구 양학동의 초등학교 인근 건물에 있는 고양이 먹이터에서 새끼고양이를 고문하고 죽인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고양이는 발견 당시 노끈에 목이 묶여 공중에 매달린 채 죽어 있었다. 죽은 고양이는 태어난 지 4~5개월가량 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골목을 지나가던 초등학생이 고양이 사체를 발견해 112에 신고했다.

경찰은 CC(폐쇄회로)TV 등을 통해 탐문수사를 벌여 A씨를 특정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 묵비권을 행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왜 범행을 저질렀는지 입을 닫고 있어 조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자세한 내용은 알려주기 어렵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ight@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