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정읍시, 아이 키우는 '청소년 부모' 월 20만원 양육비

등록 2022.06.30 13:25: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정읍=뉴시스] 김종효 기자 = 전북 정읍시가 자녀 양육과 학업·취업을 병행하고 있는 ‘청소년부모’ 가정에 대한 지원을 강화한다.

시는 경제적 자립이 어려운 환경에서 아이를 양육하는 청소년부모의 양육 부담을 줄이기 위해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간 ‘청소년부모 아동 양육비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이 사업에서 말하는 ‘청소년부모’란 올해 6월1일 기준 부모가 모두 만 24세 이하인 부모가구를 뜻하며 이들 중 중위소득 60% 이하인 가구에는 자녀 1인당 월 20만원의 아동 양육비가 지원된다.
 
그간 저소득·한부모 가정을 위한 지원사업은 많았지만 이처럼 연령이 어린 청소년부모에 대한 양육비를 지원하는 것은 처음이다.

지원 신청자는 내달 1일부터 신분증과 가족관계증명서, 소득금액증명원 등 본인확인과 소득을 증빙할 수 있는 서류를 갖춰 주소지 관할 읍·면·동에 신청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정읍시청 여성가족과 여성정책팀에 문의하면 알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꿋꿋하게 자녀를 양육하며 미래를 준비하는 청소년부모 가정을 응원한다”며 “앞으로도 누구 하나 소외되지 않고 안정적인 환경에서 자녀를 양육할 수 있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668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