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박태완 울산 중구청장 이임 "언제 어디서나 일조하겠다"

등록 2022.06.30 16:43: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 구미현 기자 = 민선 제7대 박태완 중구청장이 30일 이임식을 끝으로 4년간의 임기를 마무리했다. 박 구청장이 구청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2.06.30. (사진=울산시 중구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구미현 기자 = "영원한 울산 중구 사람으로서 언제 어디서나 중구의 발전을 위해 일조하겠다."
 
민선 제7대 박태완 중구청장이 30일 이임식을 끝으로 4년간의 임기를 마무리했다.

이날 오전 중구청 중구컨벤션에서 열린 이임식은 유관기관·단체 관계자 및 직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구정활동 영상 상영, 공로패 수여, 이임사, 기념촬영, 직원과의 인사 순으로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서 유관기관·단체 대표 및 중구청 직원 대표 등은 재임 기간 동안 4차 산업혁명에 대한 선제적 대응, 마을교육공동체 활성화, 한글도시 육성 등 중구의 발전을 위해 헌신한 박태완 중구청장에게 감사의 의미를 담아 공로패와 꽃다발을 증정했다.

박태완 중구청장은 “쉼 없이 달려온 지난 4년이 주마등처럼 스쳐간다”며 "뒤돌아보면 고뇌도 깊었고 어려움도 많았지만 여러분과 함께였기에 힘차게 나아갈 수 있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어서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 과제로 삼고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선제적 기반 마련 및 미래 창의인재 육성을 위한 교육 환경 조성에 힘써왔다”며 “특히 중구와 함께 성장한 울산큰애기는 전국적인 명성을 얻으며 한글·역사·문화·정원도시 중구를 훌륭하게 알리고 있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중구가 울산의 중심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태완 중구청장은 지난 2018년 7월 민선 7기 울산 중구청장으로 취임해 ‘혁신 중구, 새로운 시작’이라는 구정 목표 아래 다양한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며 지역 발전과 주민 행복에 이바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rgeousko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