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이동환 고양시장 당선자, 집중호우 취약지역 긴급점검

등록 2022.06.30 15:59:0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고양시 집중호우 취약지역 상황 점검하는 이동환 고양특례시장 당선자.

[고양=뉴시스] 송주현 기자 = 국민의힘 이동환 경기 고양특례시장 당선자는 30일 고양시 집중호우 취약지역에 대한 긴급 현장점검을 벌였다.

이 당선자는 이날 새벽 발효된 호우경보로 인한 피해에 대비해 신평 배수펌프장을 방문하고 유량 유입에 따른 배수 능력을 확인했다. 

신평 배수펌프장은 고양시 덕양구 신평동 25-2 일원에 제1펌프장(1995년 4월)과 제2펌프장(2019년 8월)이 설치돼 도촌천과 대장천, 행신천 등 고양시 면적 14.9%(유역면적 39.84㎦)의 배수를 맡고 있다.

부지면적은 1만3,350㎡에 유수지 용량은 3만3,000㎥이며, 제1배수장 총 펌프 대수는 17대(대당 870HP)로 최대배수량은 1분에 7,500㎥이다. 제2배수장 총 펌프대수는 5대(대당 1,750HP)로 최대배수량은 1분에 3,300㎥이다.

그동안 제1펌프장의 배수능력 부족으로 2006년부터 2019년까지 집중호우에 따른 주택과 농경지 침수가 발생했고, 이에 제2펌프장을 증설해 시설용량을 기존 대비 44%를 증가시키면서 풍동 민마루 상수침수지역 등의 피해예방 효과가 향상됐다.

이 당선자는 "고양시 저지대지역 침수피해 예방에 노력을 기하면서, 제방 쪽에 나무를 심는 등 지역주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친수공간 활용과 한강 변 주차장을 확대해 주차장과 캠핑장 등 다목적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해 달라”고 주문했다.

또 “유수지의 용수를 활용해 건조 하천에 항상 흘려보내는 방안도 강구해 멱감고 발 담그는 하천을 만들고, 고양시의 보배인 일산호수공원에 관로를 연결해 물이 정체되지 않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 당선자는 집중호우로 토사 유실이 발생한 덕양구 원흥동 삼원로 현장을 방문해 복구작업을 점검하고 일산동구보건소 착공현장도 살펴봤다.


◎공감언론 뉴시스 atia@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