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지숙 "남편 ♥이두희는 코드가 비슷한 사람"

등록 2022.06.30 17:39:4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지숙 사진. 2022.06.30. (여성조선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김주희 인턴 기자 = 방송인 지숙이 청량함과 청초함을 동시에 발산했다.

29일 공개된 사진 속 지숙은 내추럴한 메이크업과 페미닌한 스타일링으로 청순하고 신비로운 분위기를 풍긴다. 또 지숙은 이날 촬영에서 콘셉트에 따라 자연스러운 포즈, 깊은 눈빛으로 분위기를 주도하며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지숙은 구독자 5만 명을 넘기며 성장 중인 '쑥닷컴'에 대해 "시작하는 데에 고민이 많았지만 대중들과의 좋은 소통 창구라고 생각하고 열심히 임하고 있다. 또 잠시 쉬고 있지만 레인보우 활동 외에도 노래도 놓지 않고 꾸준히 도전할 것"이라며 '만능돌'의 면모를 보였다.

이어 채널 속 남편과의 '케미'에 대한 질문에는 "남편은 코드가 비슷한 사람이다. 서로 관심 분야가 비슷하다 보니 물건 하나 살 때도 흥미로운 토론이 이루어지곤 한다. 관리비 내기 게임도 하는데 아주 진지하다. 신혼이라 더욱 그렇겠지만 같이 있으면 뭘 해도 다 재밌다"라며 신혼의 행복함을 드러냈다.

또 멘탈 관리 비법에 대해선 "이전부터 RPG 게임을 좋아했는데, '나'라는 사람을 하나의 캐릭터라고 상상하며 캐릭터를 잘 키우기 위해 이것저것 해준다. 살다 보면 힘든 순간은 당연히 오지만 이런 식으로 하나씩 달성해 주면 자신에게 관대해지고 좋다"라고 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ahahe008@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