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돌싱글즈3' 2회만에 치열한 신경전 "어떻게 해야 하나…"

등록 2022.07.01 03:4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돌싱글즈3' 영상 캡처 . 2022.06.30. (사진 = ENA·MBN 제공 )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황지향 인턴 기자 = ‘돌싱글즈3’의 MC 이지혜와 정겨운이 치열한 신경전에 난감함을 표한다.

3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ENA·MBN '돌싱글즈3' 2회에서는 돌싱남녀 8인, 김민건·변혜진·유현철·이소라·전다빈·조예영·최동환·한정민의 둘째 날 ‘더블 데이트’ 현장이 펼쳐진다.

더블 데이트의 테마인 ‘파워 코스’와 ‘스킬 코스’를 고를 때부터 은근한 신경전을 가동했던 이들은 더블 데이트가 시작되자마자 고단수의 머리 싸움을 펼쳐 시선을 집중시킨다.

그중 마음에 드는 상대를 쟁취하기 위한 한 출연진의 돌발 행동을 지켜보던 정겨운은 “무슨 상황이야?”라며 사태 파악에 나선다. 이후로도 치열한 눈빛 교환이 이어지자 그는 “이야, 어떻게 해야 하나…”라며 난감해한다.

한편 ‘돌싱글즈3’의 제작진은 “시즌3 첫 방송 후, 8인의 출연자에 대해 많은 관심이 쏟아지고 있어서 감사한 마음이나, 일부에서 이들에 대한 과도한 신상 노출이나 추측성 내용이 퍼지고 있어 출연진들이 상처받는 상황이 생기고 있다. 출연자에 대한 무분별한 폭로와 추측을 부디 삼가주시길 부탁드린다. 또한 사실이 아닌 루머가 계속해서 퍼지게 될 경우, 적극적으로 대응해나갈 것임을 알려드린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hjhj728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