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4호 태풍 '에어리', 日 오키나와 인근 발생…한반도 영향 예상

등록 2022.07.01 11:31:45수정 2022.07.01 12:18: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오는 4~5일 서귀포·부산 인근 해상 도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제4호 태풍 '에어리' 이동 경로. 2022.07.01. (사진=기상청 홈페이지 캡쳐)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임하은 기자 = 제4호 태풍 '에어리(AERE)'가 1일 오전 9시에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약 760㎞ 부근 해상에서 발생해 북상 중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기준 에어리의 중심기압은 1002헥토파스칼(h㎩), 강풍 반경은 230㎞, 최대 풍속은 초속 18m가량이다.

에어리는 오는 4일 오전 9시 서귀포 남남서쪽 약 260㎞ 부근 해상으로 북상해 5일 오전 9시 부산 남서쪽 약 190㎞ 부근 해상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

이 태풍은 제6호 열대저압부에서 발달했으며 120시간 이내 열대저압부로 약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에어리는 미국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폭풍을 의미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rainy7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