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北최선희, 홍콩 반환 25주년 축전…첫 행보 공개

등록 2022.07.01 14:22:0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中 왕이 대해 축전…일국양제 관철 언급
홍콩 보안법 평가…"사회정치 안정 실현"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북한 최선희 외무상. (사진=조선중앙TV 갈무리) 2022.06.11.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심동준 기자 = 북한 최선희 외무상이 왕이 중국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에게 홍콩 반환 25주년 축전을 보냈다. 이는 최 외무상 취임 후 첫 행보 공개 사례로 보인다.

1일 북한 외무성은 홈페이지 게시물에서 "홍콩에 대한 중국 주권 회복 25돌에 즈음해 외무상 최선희 동지가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 왕이 동지에게 축전을 보냈다"고 밝혔다.

최 외무상은 축전에서 홍콩 반환 25주년을 축하했으며 중국의 일국 양제 방침 관철을 언급했다. 또 "홍콩 국가안전수호법(홍콩 보안법)이 성과적으로 이행돼 사회정치적 안정을 실현한 데 대해 진심으로 기쁘게 생각한다"고 했다.

아울러 "앞으로도 홍콩에서의 끊임없는 발전과 번영이 이룩되길 바란다"고 축원했다고 외무성은 전했다.

북한 외무성은 최 외무상 이외에도 주홍콩 북한 총영사가 홍콩 신임 행정장관, 주홍콩 중앙인민정부 연락공판실 주임, 외교부 특파원 공서 특파원에게 각각 축하편지를 보냈다고 밝혔다.

최선희는 지난달 8~10일 열린 북한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8기 5차 전원회의에서 외무상에 인선됐다. 첫 공개 행보로 대중 축전을 택한 것은 최근 북중 밀착 기류를 보여준다는 관측도 나온다.


◎공감언론 뉴시스 s.wo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