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양산시, 선박 하이브리드 추진시스템 육상실증센터 구축

등록 2022.07.02 10:43:1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산업부 중대형 선박 하이브리드 추진시스템 육상 실증 기반 공모사업 선정

associate_pic

경남 양산시청. *재판매 및 DB 금지

[양산=뉴시스] 안지율 기자 = 경남 양산시는 산업통상자원부 중대형 선박 하이브리드 추진시스템 육상 실증 기반조성 공모사업에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양산본부가 수행기관으로 최종 선정돼 관련 실증센터를 양산에 구축한다고 2일 밝혔다.

이 사업은 선박 온실가스 감축 규제 대응을 위한 주요 기술군인 하이브리드 동력시스템 관련 기자재 국산화를 통한 시장 경쟁력 강화와 조선산업 초격차 달성을 목표로 외산 비중이 높은 관련 핵심 기자재의 국산화 연구개발에 필요한 성능평가 및 실증 인프라 구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사업이 선정됨에 따라 향후 5년간 국비 90억원이 지원될 예정이며,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양산본부 주관 양산일반산업단지 혁신지원센터 내에 연구동을 기반으로 시험평가와 성능평가 인증을 위한 시험동을 가산일반산업단지 내에 새롭게 구축할 계획이다.

이로 인해 시는 부울경 메가시티 발전계획의 산업분야 핵심과제인 ‘조선 분야 글로벌 친환경 선박시장 주도권 강화’를 위한 부품, 기자재 기술 확보 및 제품 국산화를 실현하기 위한 초광역권 핵심 인프라를 갖추게 된다.

또 실증센터는 정부에서 추진하는 조선분야 핵심연구개발 과제인 친환경선박 전주기 핵심 기술개발(2022~2031년 2600억원)사업추진 과정에 필요한 시험평가와 성능평가도 수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사업을 통해 양산 지역 내 조선·해양, 기계, 자동차, 항공 등 복합·전기 동력 부문 중소제조기업을 대상으로 기술개발과 사업 다각화를 실질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며 관내 기업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lk9935@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