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시누이 부부에 독성물질 먹인 30대 체포…특수상해 혐의

등록 2022.07.01 17:22:53수정 2022.07.01 17:34:4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시누이 부부에 메탄올 넣은 음식 건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임하은 기자 = 시누이 부부에게 공업용 알코올(메탄올)이 들어간 음식을 먹게 해 상해를 입힌 혐의로 30대 여성이 경찰에 체포됐다.

1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동작경찰서는 전날 특수상해 혐의로 30대 여성 A씨를 체포해 수사 중이다.

A씨는 지난달 22일 서울 동작구의 한 주택에서 같이 거주하던 시누이 부부에게 메탄올을 넣은 음식을 건네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메탄올은 유독성 물질로 섭취 시 실명 등을 일으킬 수 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시누이는 음식을 먹던 중 맛이 이상해 뱉었으며, 시누이 남편은 음식을 먹은 후 눈 앞이 뿌옇게 흐려졌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들과 피의자 조사를 마쳤다. 증거 관계 등을 놓고 종합적으로 수사 중에 있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rainy71@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