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부산, 저녁부터 5일 새벽까지 5~30㎜ 비…폭염특보 발효 중

등록 2022.07.03 07:34:1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 해수욕장 전면 개장을 하루 앞둔 30일 수영구 광안리해수욕장을 찾은 시민들이 물놀이를 즐기고 있다. 해운대·송정·광안리·송도·다대포·임랑·일광 등 부산 7개 해수욕장은 오는 7월 1일 전면 개장해 8월 31일까지 피서객을 맞이한다. 2022.06.30. yulnetphoto@newsis.com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3일 부산지역은 대체로 흐리고 늦은 오후부터 가끔 비가 내릴 것으로 부산기상청은 예보했다.

예상강수량(오후 6시~5일 새벽까지)은 5~30㎜이다.

부산기상청은 "제4호 태풍 '에어리'(AERE)가 북상함에 따라 남동풍이 유입되고 지형적인 영향으로 부산 등의 지역에는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밝혔다.

특히 부산에는 이틀째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밤새 최저기온은 24.7도를 기록했고, 낮 최고기온은 30도로 예상됐다. 

부산기상청은 "당분간 최고체감온도가 33도 이상 오르면서 매우 덥겠고, 밤 사이 열대야(밤새 최저기온 25도 이상)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고 전했다.

또 4일까지 남해동부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고, 당분간 바다안개(해무)가 짙게 끼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yulnetphot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