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기도, G마크 인증 수산가공업체 물류비 지원

등록 2022.07.03 09:32:3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G마크 인증 14곳에 최대 1000만원

associate_pic

경기도청  광교신청사 전경(사진=경기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수원=뉴시스] 이병희 기자 = 경기도가 물가상승으로 어려움을 겪는 도내 14개 경기도 우수식품(G마크) 인증 수산 가공업체를 대상으로 10월까지 업체당 최대 1000만 원까지 물류비 등을 긴급 지원한다.

3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유가 상승으로 수산 식품업체의 운영이 힘든 점을 고려해 7월부터 10월까지 4개월 동안 물류비와 원료구입비 등을 지원한다. 총 예산은 1억4000만 원으로 업체당 1개월 상한 지원액은 250만 원이다.

이번 긴급지원은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취임 첫날인 지난 1일 민생경제 위기에 대처하기 위해 '1호 결재'한 '경기도 비상경제 대응조치 종합계획'의 하나다.

이번 지원은 도내 G마크 인증을 받은 수산 가공업체에 대한 첫 지원으로, 안전한 수산가공품 생산에 일조하는 것은 물론 수산 가공업계에도 G마크 인증제도에 큰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김성곤 경기도 해양수산과장은 "이번 G마크 인증 수산 가공업체 지원을 통해 경기도 내 우수한 수산 식품업체가 더 많이 늘어날 수 있도록 유도하고 도민에게 건강한 수산 먹거리가 보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iambh@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