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어린이날 선물 자전거를 누가 훔쳐 갔어요"...이틀 만에 찾아준 경찰관들

등록 2022.07.04 11:04:15수정 2022.07.04 11:34: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어린이의 자전거 도난 신고 장면이 담긴 CCTV 화면. 대한민국 경찰청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민형 인턴 기자 = 어린이날 선물 받은 자전거를 도난당한 어린이의 신고에 경찰이 CCTV 분석 끝에 이틀 만에 되찾아줬다는 사연이 공개됐다. 

4일 경찰청 페이스북 '어린이날 선물 받은 자전거를 누가 훔쳐 갔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에 따르면, 지난 5월12일 오후 1시께 노원경찰서 당고개 파출소에 한 어린이가 자전거 도난 신고하기 위해 찾아왔다. 자전거 보관소에 잠금장치를 한 채 세워두었는데 자물쇠만 있고 자전거가 사라졌다. 신고한 어린이는 어린이날 선물로 받은 자전거라며 울먹였고 경찰관들은 곧바로 현장으로 가 주변을 수색했다.

경찰관들은 자전거 보관소 주변 CCTV를 분석해 범인의 절도 장면을 찾아냈다. 다음 날 13일 저녁 8시께 관제센터 요원이 범인과 인상착의가 비슷한 남성을 발견했고 곧바로 파출소 경찰관들에게 무전을 전파했다.

인근에서 수색 중이던 경찰관들이 해당 남성을 발견했고 범행 당시 찍힌 CCTV 영상을 보여주며 추궁하자 남성은 범행을 인정했다. 경찰관은 남성을 절도죄로 검거했다.

범인이 검거된 다음 날, 경찰관은 어린이날 선물로 받은 자전거를 분실해 속상했을 아이를 다독여줬고 아이는 도난당한 자전거를 돌려받았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다양한 댓글로 경찰을 응원했다. 한 시민은 "아이의 말에 귀 기울여주는 진짜 어른. 진짜 경찰의 모습이네요. 감동이에요"라는 댓글을 남겼다.


◎공감언론 뉴시스 mhlee0323@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