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해양진흥공사, 국적선사 친환경설비 개량 대출이자 지원

등록 2022.07.05 09:08: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부산=뉴시스] 한국해양진흥공사 CI. (사진=한국해양진흥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뉴시스]권태완 기자 = 한국해양진흥공사는 '친환경 설비 개량 이차보전사업'을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차보전사업을 통해 국적선사는 친환경 설비를 도입하면 해양수산부로부터 관련 대출금의 이자비용(2% 이내)을 지원받게 되며, 하반기 사업의 접수기간은 오는 22일까지다.

또 '친환경 설비 개량 특별보증사업'도 시행중이며, 선사는 공사 특별보증(보증비율 최대 100%)을 통해 친환경 설비에 대해 설치 자금의 최대 80%까지 대출 받을 수 있어 초기 투자비용의 부담 없이 친환경 설비 탑재가 가능하다.

성낙주 해양진흥공사 사업운영본부장은 "최근 고유가 시황에 따른 유가 스프레드의 상승과 국제적 환경규제 강화 추세에 발맞춰 친환경 설비 설치 지원을 통해 국적선사들의 환경규제 대응과 경쟁력 제고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양진흥공사는 지난 2019년 4월부터 올해 2분기까지 특별보증사업을 통해 37개 선사의 244대 설비에 대해 총 5124억원의 특별보증을 제공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won9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