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현대차 노사 "나눔 냉장고에 식료품 가득 채워요"

등록 2022.07.05 16:16:5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울산=뉴시스]현대자동차 노사가 5일 울산 북구 염포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북구지역 8개 동 주민자치회 회장단과 함께 'H-지역동행' 나눔 냉장고 채움 행사를 가진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2022.07.05.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울산=뉴시스] 안정섭 기자 = 현대자동차 노사가 지역 밀착형 사회공헌활동인 'H-지역동행' 사업의 일환으로 나눔 냉장고 채우기가 나섰다.

현대차 노사는 5일 울산 북구지역 8개 동 주민자치회, 북구자원봉사센터와 함께 울산 북구 염포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나눔 냉장고에 식료품을 채웠다.

나눔 냉장고는 북구 8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설치돼 있는 이웃간 식품 나눔을 위한 공유 냉장고다.

이날 행사에는 현대차 직원 봉사자를 비롯해 북구자원봉사센터 이사장, 북구 8개 동 주민자치회 회장단 등이 참석했다.

현대차 노사는 오는 11월까지 북구 8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설치된 나눔 냉장고에 총 2400만원 상당의 반찬 320통과 불고기 160통을 채울 예정이다.

노사가 채워 놓은 식료품은 독거 어르신과 한부모 가정, 저소득층 등 끼니 해결이 어려운 이웃 160가구에 지원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지역 주민들이 다 함께 행복하고 건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동별 주민자치회 등과 협업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지역 밀착형 봉사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현대차 노사는 지난 2018년부터 울산 북구 지역사회와 함께 복지 사각지대를 발굴해 지원하는 'H-지역동행' 사업을 전개 중이다.

이번 나눔 냉장고 채움 활동을 비롯해 홀몸 어르신 생신상 차려드리기, 보행로 환경정비, 지역 어르신 보양식 지원 등 동별 수요를 반영해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yohan@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