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오후 6시 전국 1만6260명 확진…전날보다 892명 증가

등록 2022.07.05 18:32:2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1주 전보다 7711명↑…수도권 57%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하경민 기자 = 코로나19 확진자가 다시 증가세를 보이고 있는 5일 부산 부산진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 PCR진단검사용 검체가 쌓여가고 있다. 2022.07.05. yulnet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김경록 기자 = 화요일인 5일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최소 1만6260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18시간 동안 전국 신규 확진자는 총 1만6260명으로 집계됐다.

전날인 4일 동시간대 1만5368명보다 892명 늘어 이틀 연속 1만5000명을 웃돌았다. 전주 화요일인 지난달 28일 8549명보다는 7711명 증가했다.

지역별로 경기 4286명, 서울 4206명, 인천 807명 등 수도권에서 9299명(57.2%)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비수도권에서는 6961명(42.8%)이 나왔다.

경북 934명, 경남 886명, 충남 656명, 부산 614명, 강원 596명, 대구 550명, 울산 518명, 전북 479명, 전남 459명, 대전 378명, 광주 338명, 제주 285명, 충북 254명, 세종 14명 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집계가 마감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아있는 만큼 6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많아질 전망이다.

앞서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만8417명으로, 1주 전 9894명보다 8253 늘어 지난 5월26일 1만8805명 이후 40일 만에 최다치를 기록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ockrok@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