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만취 승객이 택시기사 폭행…파출소 가서보니 현직 경찰

등록 2022.07.06 10:28:5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택시기사가 직접 파출소 방문해 신고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이소현 기자 = 현직 경찰관이 술에 취해 택시기사를 폭행한 혐의로 신고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6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서울경찰청 제6기동단 소속 50대 경위 A씨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상 운전자 폭행 혐의로 입건해 수사 중이다.

A씨는 지난 4일 동대문구의 한 도로에서 택시기사 B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B씨는 파출소로 직접 택시를 몰고 가 방문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만취 상태로 운전을 방해한 것으로 보인다"며 "부상이 심한 상황은 아니다"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winn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