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연일 700명대' 광주·전남 확진자 재증가…누적 114만2873명

등록 2022.07.07 08:18:3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6일 기준 724명…광주 313명·전남 411명
누적, 광주 53만9237명·전남 60만3636명

associate_pic

[광주=뉴시스] = 코로나19 검체. (사진=뉴시스 DB). photo@newsis.com

[광주=뉴시스]  류형근 기자 = 광주와 전남지역 코로나19 일일 확진자가 연일 700명대를 기록하면서 다시 증가하고 있다.

7일 광주와 전남도 방역당국에 따르면 지난 6일 기준 코로나19 확진자는 광주 313명(해외 10명), 전남 411명(해외 5명) 등 총 724명이다. 이들은 증상정도에 따라 격리병상·재택치료 조치됐다.

지난 5일 796명(광주 337명·전남 459명)에 비해 72명 감소했지만 이틀 연속 700명대를 기록해 증가하는 모양새다.

광주와 전남지역은 이달 들어 지난 1일 407명(164명·243명), 2일 436명(188명·248명), 3일 292명(144명·148명), 4일 665명(280명·385명)이 감염됐다.

지난 2020년 2월 이후부터 전날까지 누적 확진자는 광주 53만9237명이며, 전남 60만3636명 등 총 114만2873명이다. 사망자는 총 1053명(광주 568명·전남 485명)이다.

광주지역 확진자 중 입원치료는 3명이며 재택치료는 318명이다.

전남은 411명의 감염자 중 60대 이상 87명(21.2%), 요양병원·요양시설이 6명(1.5%)이다.

지역별로는 순천 88명, 여수 69명, 광양 57명, 목포 44명, 나주 27명, 고흥 21명, 화순 14명, 무안·완도 각 12명, 영광 11명, 장성 10명, 담양 7명, 강진·해남·진도·보성 각 5명, 영암·함평 각 4명, 구례 3명, 장흥·신안·곡성 각 1명이다.

방역당국 관계자는 "최근 확산세의 주범인 BA.4, BA.5 변이 바이러스가 유행하고 있어 확진자가 증가하고 있다"며 "실내 마스크 착용, 손씻기, 환기 등 기본 방역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hgryu7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