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스틸렁, 맨시티 떠나 첼시로 이적…이적료 700억원"

등록 2022.07.07 07:50: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영국 매체 보도

associate_pic

[리버풀=AP/뉴시스]맨시티 라힘 스털링. 2022.02.26.

[서울=뉴시스]안경남 기자 = 잉글랜드 국가대표 공격수 라힘 스털링(28)이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시티를 떠나 첼시로 이적을 앞두고 있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는 7일(한국시간) "스털링이 첼시와 개인 합의를 마쳤으며, 맨시티도 이적에 동의했다. 조만간 공식 발표가 있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적료는 4500만 파운드(약 700억원)로 추정된다.

2012년 리버풀에서 데뷔한 스털링은 2015년 7월 맨시티로 이적해 7시즌을 뛰었다.

맨시티에서만 공식전 337경기에 출전해 131골 94도움을 기록했다.

2021~2022시즌엔 EPL 30경기에서 13골을 터트리며 맨시티의 정규리그 우승을 도왔다.

하지만 스털링은 더 많은 출전 기회를 원했고, 맨시티 역시 계약 기간이 1년 남은 스털링을 팔기로 했다.

첼시는 인터밀란으로 떠난 로멜루 루카쿠의 빈자리를 메우기 위해 스털링을 낙점했다.

스카이스포츠는 "토마스 투헬 감독 체제에서 스털링은 매력적인 공격 카드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첼시는 지난 시즌 리그 3위(승점 74)를 차지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n90@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