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SKT, 이통사 최초 마이데이터 본허가 획득

등록 2022.07.07 08:29:0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통신데이터+금융데이터'로 기존 사업자와 차별화
AI 기반 재무건강진단 서비스 연내 시작…개인 자산 진단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심지혜 기자 = SK텔레콤이 국내 이동통신사 최초로 본인신용정보관리업(마이데이터) 본허가를 획득했다.

SK텔레콤은 통신데이터와 금융데이터를 활용해 고객에게 새로운 생활밀착형 맞춤 서비스 제공을 시작한다고 7일 밝혔다.

마이데이터는 소비자가 금융회사·공공기관 등 여러 기관에 흩어져 있는 자신의 신용정보(금융 상품 가입 내역·자산 내역 등)를 한 눈에 파악해 쉽게 관리할 수 있도록 돕는 서비스다.

SK텔레콤은 지난 1월 마이데이터 예비허가를 획득하고 바로 본허가를 신청했으며, 지난 3월 정기 주주총회에서 마이데이터 관련 사업을 신규 사업목적에 추가했다.

SK텔레콤은 연내 개인의 자산 관리 현황을 자동으로 진단하고 자산관리를 위한 최적의 처방을 제안하는 인공지능(AI)기반 재무건강진단 서비스를 오픈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한국 FP협회와 학계 가이드라인과 공인재무설계사(CFP)의 검수를 거친 모바일 환경 특화 재무진단 도구를 개발했다.

향후에는 AI서비스 에이닷(A.)·구독 서비스 T우주·T멤버십 등 SK텔레콤의 대표 서비스와도 연계해 서비스 영역을 확장할 방침이다.

장홍성 SK텔레콤 광고·데이터 CO담당은 “마이데이터 본허가를 획득함으로써 SK텔레콤의 통신데이터, 빅데이터 분석 노하우를 금융데이터와 함께 활용할 수 있게 됐다”며 “이를 기반으로 기존 마이데이터 사업자와 차별화 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im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