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미쏘, 올 상반기 매출 20% 성장..."올해 최대 실적 도전"

등록 2022.07.27 09:08: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이랜드 미쏘 반팔 재킷 화보(사진=이랜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랜드 미쏘 반팔 재킷 화보(사진=이랜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박미선 기자 = 이랜드가 운영하는 여성 SPA 브랜드 미쏘가 상반기 매출이 20% 이상 성장하며 올해 최대 매출에 도전한다고 27일 밝혔다.

미쏘는 지난해 연간 매출 1200억 원을 달성한 데 이어 올해 역시 브랜드 론칭 후 최대 매출과 이익률을 달성할 것으로 기대한다.

리오프닝에 따른 오프라인 상권 활성화와 함께 ▲주요 거점 매장 재단장 ▲재킷 매출 증가 ▲온라인 채널 확장 등을 매출 상승의 요인으로 분석했다.

특히 미쏘의 인기 아이템인 재킷이 전체 판매의 35%를 차지, 매출 성장을 주도했다. 사무실에 출근하는 직장인이 증가하면서 상반기 미쏘의 재킷 매출은 전년 대비 156% 성장했다.

대표 상품인 ‘쏘미쏘 싱글 크롭 반팔 재킷’은 기획 단계부터 MZ 세대의 선호도를 분석해 어깨패드의 위치, 카라의 넓이, 목 선까지 수많은 수정을 거쳐 탄생한 제품으로 출시 당일 모두 팔려 7차 재주문까지 이어졌다.

이밖에 린넨, 텐셀 등 여름 소재의 데님 바지와 몸에 달라붙지 않는 여름 니트 소재 제품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1% 증가했다.

미쏘는 공식 홈페이지인 미쏘닷컴을 열고 여성 패션 채널 지그재그에 입점하는 등 온라인 전략을 강화하고 있다. 그 결과 상반기 지그재그 매출액은 50억을 기록해 브랜드관 1위 브랜드로 자리매김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only@newsis.com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