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갤럭시 언팩 22]삼성, '플립4'로 MZ 공략 박차…카메라·SNS 연동 강화

등록 2022.08.10 22: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플립4, '플렉스 모드'로 셀피 더 쉽게…센서 기능도 강화
메타와 파트너십 늘려…인스타·페북 등에 플렉스캠 지원
'비스포크'로 75종 색상 조합 제공…배터리 용량도 12%↑

associate_pic

[뉴욕=뉴시스]미국 뉴욕 갤럭시 체험관에 마련되어 있는 보라 퍼플 컬러의 '갤럭시 플립4'. (사진=윤현성 기자)

[뉴욕=뉴시스]윤현성 기자 = 삼성전자의 신작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4'는 카메라 기능, 소셜미디어(SNS) 어플리케이션(앱)과의 연동성 등이 크게 강화됐다. 기존 플립 시리즈가 MZ세대를 중심으로 인기를 얻었던 만큼 타겟 공략에 보다 힘을 실은 것으로 보인다. 이에 더해 많은 비판을 받아왔던 배터리 용량도 확충되는 등 단점 개선도 이뤄졌다.

삼성전자는 10일(한국 시간) '삼성 갤럭시 언팩 2022-당신의 세상을 펼쳐라'를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차세대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Z 플립4를 비롯한 하반기 신제품들을 대거 공개했다.

삼성전자는 플립4에 대해 콤팩트한 클램쉘 폼팩터(조개껍데기 모양)에 세련된 디자인으로 자신만의 방식으로 개성을 표현하는 사용자들에게는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먼저 플립4에서는 폴더블에서만 가능한 '플렉스 모드'를 활용해 새롭고 다채로운 촬영 경험인 '플렉스캠'을 즐길 수 있다. 두 손이 자유로운 상태에서 여럿이서 셀피를 찍는 등 편리한 촬영을 할 수 있고, 일반적인 막대형 스마트폰으로는 어려운 다양한 촬영 각도도 구현할 수 있다.

카메라 성능 자체도 보다 진화했다. 카메라에 전작 대비 65% 더 밝은 센서가 장착됐고, 스냅드래곤 8 플러스 1세대 모바일 플랫폼을 통해 사용자는 밤낮 상관없이 고품질의 사진과 동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퀵샷(Quick shot)' 기능으로는 스마트폰을 열지 않고 커버 디스플레이에서 고화질 후면 카메라를 활용한 촬영이 가능하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퀵샷은 인물 모드 촬영이 지원되며, 큇샷 촬영 중에도 플렉스 모드로 전환해 촬영을 지속할 수 있어 브이로그 제작 시 유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associate_pic

삼성전자의 하반기 신작 폴더블폰 '갤럭시 Z 플립4'와 '갤럭시 Z 폴더4' 제품 세부 사양. (사진=삼성전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특히 삼성전자는 MZ세대가 애용하는 소셜 앱에 최적화된 플렉스캠 경험을 제공하고자 메타(구 페이스북)와 파트너십을 강화했다고 강조했다. 예컨대 인스타그램 '릴스'를 촬영할 때 플렉스 모드를 지원해 '숏폼' 영상 촬영에 최적화된 경험을 제공하며, 왓츠앱 및 페이스북은 영상통화에서 플렉스 모드를 지원한다.

플립4는 가장 많은 불편점으로 여겨졌던 배터리 문제도 해소하는 데 성공했다. 전작(3300mAh) 대비 용량이 약 12% 커진 3700mAh 배터리가 탑재됐고, 초고속 충전을 지원해 25W 이상 충전기를 사용하면 0%에서 약 30분 만에 최대 50%까지 충전할 수 있다. 프레임과 힌지 커버에 아머 알루미늄을 적용하는 등 내구성도 보다 강화됐고, 커버 스크린과 후면 글라스에는 코닝의 '고릴라 글라스 빅투스 플러스(+)를 적용해 외부 충격에도 더 강해졌다.

디자인의 경우에도 보다 슬림해진 힌지, 무광의 백 글라스 및 유광의 금속 프레임 등이 적용돼 한층 더 세련된 모습으로 새로 태어났다. 특히 사용자는 커버 디스플레이에 사진, GIF, 동영상 등을 활용해 자신의 취향에 맞는 디스플레이를 연출할 수도 있다.
 
폰을 열지 않고도 커버 디스플레이에서 바로 전화를 걸거나 문자 답장을 보낼 수 있으며, 삼성페이를 이용하면 자동차 문 잠금·해제는 물론 '스마트싱스(SmartThings)' 위젯을 통해 스마트싱스로 연결된 기기를 제어하는 것도 가능하다.

플립4는 국내에서 256GB와 512GB 내장 메모리 모델로 출시되며 가격은 각각 135만3000원과 147만4000원이다. 256GB 모델(125만4000원)만 첫 출시됐던 전작과 달리 대용량 모델이 추가됐으나, 환율·원자재 가격 인상 등의 영향으로 가격이 10만원 가량 뛰었다. 색상은 시그니쳐 컬러인 보라 퍼플을 비롯해 그라파이트, 핑크 골드, 블루 등 4가지다.
associate_pic

[뉴욕=뉴시스]미국 뉴욕 갤럭시 체험관에 마련되어 있는 '갤럭시 Z 플립4' 비스포크 에디션. (사진=윤현성 기자)

삼성전자는 플립4에도 '비스포크(Bespoke)' 에디션을 적용하기로 했다. 골드, 실버, 블랙 색상의 프레임과 옐로우, 화이트, 네이비, 카키, 레드 등 5가지 전·후면 색상으로 총 75가지 조합을 할 수 있다. 다만 국내에서는 실버 프레임, 전·후면 화이트 색상 조합의 모델을 제외한 74종 조합만 가능하다. 이 조합의 모델과 Z세대가 선호하는 아이템들로 스페셜 에디션이 구성된 'Gen Z 폰'은 이동통신사를 통해서 별도 구매할 수 있다.

'갤럭시 Z 플립4 비스포크' 에디션은 슬림 커버가 함께 제공되는 패키지로 판매되며, 256GB와 512GB 내장 메모리 모델 가격은 각각 140만8000원, 152만9000원이다.

한편 갤럭시 Z 플립4는 오는 26일 한국·미국·유럽을 시작으로 전 세계에 순차 출시된다. 사전 판매는 오는 16~22일 7일 동안 진행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hsyhs@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