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한전·식약처, '식품매장 냉장고 문달기' 사업…"전력 소비 절감"

등록 2022.08.10 16:00:00수정 2022.08.10 18:24: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국 개방형 냉장고 50만대 개조 시
연간 최대 1780GWh 전력 절감 효과

associate_pic

(자료=한국전력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세종=뉴시스] 고은결 기자 = 한국전력은 10일 식품의약품안전처, 켑코이에스와 '식품매장 냉장고 문달기 사업'에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대형 마트나 편의점 등에서 냉장식품을 진열·판매하기 위한 개방형 냉장고에 문을 설치하는 내용으로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식품 안전성도 확보할 수 있다.

한전에 따르면 전국의 식품매장 개방형 냉장고 수량은 총 50만4323대다. 도어형으로 개조·교체하면 1대당 연간 3.5메가와트시(㎿h)의 전기를 아낄 수 있다. 전체 수량을 단순 계산하면 연간 최대 총 1780기가와트시(GWh)의 전력을 줄일 수 있다. 이는 약 48만 가구가 1년 동안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이번 협약 냉장식품을 진열·판매하기 위한 개방형 냉장고의 문 설치 촉진을 지원하고, 절감효과를 분석·활용하는 내용이다. 냉장고 문 설치 사업 확대를 위한 영업자 인식 개선, 냉장고 문 설치 비용부담 완화를 위한 금융 지원 등을 추진한다.

한전은 '냉장고 문달기 시범사업'으로 설치 고객에게 지원금을 지급하고 에너지 절감량을 확보하며 절감 효과를 측정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대고객 홍보 활동에 참여할 식품매장을 모집하고, '식품매장 냉장고 문달기' 캠페인을 진행한다.

 켑코이에스는 냉장고 문 설치 시공뿐 아니라, 에너지절약전문기업(ESCO) 사업모델을 통한 사업 참여 고객과 수익률 공유 방안을 협의하고 요금 절감을 통한 투자비 회수를 추진한다.

한전 관계자는 "국가 전체의 에너지 소비 절약을 유도하고 전기요금 부담 완화를 통한 산업 전반의 경쟁력 향상을 위해 에너지 효율개선 사업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e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