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전북도, UN 청년의 날 국제행사 개최

등록 2022.08.13 15:26:36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 세계 600여명 청년들 온·오프라인 참여
지역경제 활성화 및 전북도 도시 브랜드 향상 효과
UN 청년의 날 국제행사 등 하반기 연달아 개최

associate_pic

[전주=뉴시스] 전북도, UN 청년의 날 국제행사 개최 모습.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전북도(도지사 김관영)는 유스나우(YOUTH NOW)와 공동으로 지난 12일부터 이틀간 전주 그랜드힐스턴 호텔에서 UN 세계청년의 날 기념식과 새만금 일원을 탐방하는 2022년 UN 청년의 날 국제행사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UN 세계 청년의 날’은 1999년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열린 세계 청년 회의에서 발의된 유엔 결의안을 통해 공식 선포된 국가별 기념행사로 이번 행사에는 오프라인 150명, 온라인 450명 등 600여명이 참석했다.

첫날인 12일에는 로컬의 미래, 지방소멸 속 청년들의 로컬브랜딩’이란 주제로 기념식, 지방소멸과 UN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에 대한 포럼 및 주제별 토론, 각국의 청년들이 하나되는 교류화합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13일에는 새만금홍보관, 선유도 등 새만금 일대를 탐방하면서, 플로깅(관광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행사) 등 팀별 임무를 부여해 2023 세계잼버리 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했다.

이번 국제행사는 전 세계 청년들이 참여해, 출산율 감소 등으로 지방소멸이 가속화 되고 있는 가운데  청년이 사라져가는 지역 활성화 방안 지역을 살리기 위한 청년들의 역할 청년과 지역이 함께 성장하는 상생방안 등 다양한 문제들을 고민해 그 개선책을 찾는 시간을 가졌다.

전북도는 현재 당면해 추진하고 있는 지역 소멸과 청년정책 및 전라북도 관광자원 홍보 등 도가 추진하고 있는 정책방향과 부합해 UN 청년의 날 국제행사를 유치하고 지원하게 됐다.

전북도 김영민 국제협력과장은 “UN 청년의 날 국제행사 개최로 지역경제 활성화 및 전북도의 새만금과 잼버리대회를 소개하는 등 도시 브랜드가 향상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하반기에는 국제기구 채용설명회, 지속가능관광위원회 아태 국제컨퍼런스, 국제거버넌스센터 포럼 등 다양한 국제행사를 개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유스나우는 UN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달성을 위해 청년이 중심이 되어 행동하고, 청년 역할을 강조하는 초협력적인 국제교류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글로벌 청년단체로 2015년 설립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leo@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