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문세윤 "이거 돌아버리는 게임이네"…절대음감부터 초고난도 두뇌 싸움까지

등록 2022.08.14 06:45: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송윤세 기자 = '1박 2일'이 15년 전 추억을 소환하는 레전드 게임 대결을 선보인다.
 
14일 오후 6시30분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 15주년 특집에서는 '15학년' 김종민이 무수한 레전드를 탄생시켰던 '그때 그 시절' 게임들과 재회한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김종민을 위한 게임 대잔치를 벌인다. 그동안 바닥까지 드러난 게임 실력으로 15년 동안 모두의 웃음을 터트렸던 김종민은 "굉장한 실망을 안겨드리겠습니다"라며 한층 성장한 모습을 예고한다.
 
하지만 '무승 신화'를 자랑했던 절대 음감 한 판 승부가 펼쳐지자, 김종민은 흔들리는 동공으로 두려운 마음을 드러낸다. 긴장한 그와 달리 막내 나인우는 덩실덩실 춤을 추고, 정체불명의 리듬감을 자랑하며 대결에 임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난관에 부딪힌 김종민은 텐션 폭발한 막내의 기운을 얻고 역사적인 1승을 적립할 수 있을지, 혹은 또 다른 역대급 '레전드'를 기록할지 궁금해진다.
 
그런가 하면 '시즌 3'에 등판했던 초고난도 두뇌 싸움이 모두의 넋을 나가게 한다. 게임 도중 뇌 용량이 초과된 문세윤은 "이거 돌아버리는 게임이네"라며 처절하게 울부짖는다. 눈과 귀, 두뇌까지 총동원해 사투를 벌이던 멤버들은 집중력을 잃고 점차 정신이 혼미해져 '멘붕 퍼레이드'가 펼쳐졌다는 후문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naty@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