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임영웅, 12월 고척돔 입성…"트로트가수 처음"

등록 2022.08.14 21:08:58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전국 투어 '아임 히어로' 앙코르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임영웅. 2022.08.14. (사진 = 물고기뮤직 제공)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가수 임영웅이 '꿈의 무대' 체조경기장 다음 단계인 고척스카이돔에 입성한다.

14일 임영웅 소속사 물고기뮤직이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KSPO DOME)에서 열린 첫 단독 전국 투어 '아임 히어로(IM HERO)'의 피날레 공연이 끝난 뒤 영상에서 이 같이 공지했다.

영상 내용에 따르면, 임영웅은 오는 12월 10~11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아임 히어로' 앙코르 콘서트를 펼친다.

국내 톱 가수들은 1만석 남짓의 체조경기장 콘서트를 성료하면 2만석 안팎의 고척스카이돔에서 공연을 여는 것이 수순이다. 특히 임영웅은 트로트가수로는 처음으로 고척스카이돔에 입성하게 됐다. 보통 이곳은 톱 아이돌그룹이나 '콘서트 강자' 싸이가 애용한다. 오는 15일 내한하는 미국 팝 슈퍼스타 빌리 아일리시도 이곳에서 공연한다.
 
'밀리언셀러' 임영웅의 서울 콘서트엔 수만명이 몰리는 것이 당연지사. 더 많은 인원이 몰리는 공연장에서 충분히 콘서트가 가능했으나, 다양한 환경을 고려해 이번엔 체조경기장을 최종 낙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2일부터 이날까지 체조경기장 공연은 당연히 매진됐다. 하루 1만명씩 3만명이 운집했다. 임영웅 본인도 예매에 실패한 이번 공연은 동시접속자만 수십만명에 달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임영웅은 이날 "최고 81만 트래픽을 기록하고, 대기시간은 무려 153시간이 넘었다고 하더라. 이러다 정말 호남평야에서 공연 하는 게 아닌가 싶다"고 했다.

이에 따라 임영웅이 국내 콘서트업계의 성지인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단독 공연하는 것도 수순이라는 예상이 나온다. 이 공연장엔 4만명 이상이 운집 가능하다.

임영웅은 지난 5월6일 고양을 시작으로 전국 7개 도시에서 '아임 히어로'를 열고 총 14만명 이상을 끌어모있다. 고척스카이돔 외에도 12월 2~4일 부산 벡스코에서도 앙코르 공연을 연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