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서도밴드, '코리아 온 스테이지' 무대서 흥과 희망 전했다

등록 2022.08.16 16:26:3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서울=뉴시스]김현숙 인턴 기자 = ·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도밴드. 2022.08.16.(사진=어트랙트엠 제공) photo@newsis.com*재판매 및 DB 금지 *재판매 및 DB 금지

서도밴드가 광복 77주년을 기념하는 '코리아 온 스테이지' 무대를 꾸몄다.

지난 15일 광복절을 맞아 KBS 2TV에서는 '광복 77주년 코리아 온 스테이지-600년의 길이 열리다'가 특별 방영됐다.

광복 77주년을 기념하고, 청와대가 소중한 문화유산으로 국민 품에 돌아온 의미를 되살리기 위해 청와대 본관 야외 특설무대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는 '600년의 선물·눈물·미래'를 주제로 아티스트들이 무대를 꾸몄다.

이날 서도밴드는 호랑이의 해를 맞아 커다란 호랑이가 안개 속에서 등장하는 신한 인공지능(AI) 연출 속에서 '강강술래'로 무대를 열었다.

두 번째로 꾸민 무대 '뱃노래'에서는 서도밴드만의 색깔로 재해석했다. '뱃노래'에 담긴 희망의 메시지는 모두의 가슴 속에 저마다의 불씨를 지피며 그 무게를 묵직하게 더해갔다. 코로나19 유행 이후 지친 국민들에게 '뱃노래'는 그 어느 때보다 의미가 깊은 무대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esth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