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두산연강재단,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 시상식

등록 2022.08.19 17:23: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김률·박성열 연구원 수상…상금 총 3000만원 수여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2022  두산연강학술상’ 시상식에서 두산연강재단 박용현 이사장(맨 오른쪽)과 수상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청년의사신문 이왕준 발행인, 수상자인 지놈인사이트 연구소 김률, 박성열 연구원. (사진=두산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옥승욱 기자 = 두산연강재단은 19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2022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 시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수상자는 전장유전체를 전문으로 다루는 지놈인사이트 연구소의 김률, 박성열 의과학연구원이 선정됐다. 이들에게는 총 3000만원(각 1500만원)의 상금과 상패를 수여했다.

김률, 박성열 연구원이 공동 집필한 논문은 ‘체세포 돌연변이를 이용한 초기 인간 배아의 발생 추적(Clonal dynamics in early human embryogenesis inferred from somatic Mutation)’이다. 지난해 국제 학술지 ‘네이처’에 게재된 바 있다.

해당 논문은 기증된 시신의 일부 세포를 떼어내 전장유전체분석을 하고, 이를 통해 인간 발생과정을 추적한 연구 내용을 담았다. 임상이 아닌 과학을 활용한 의학 연구의 폭넓은 가능성과 우수성을 보여줬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전장유전체는 한 종의 유전정보를 저장하는 DNA 염기 전체를 말한다. 이를 분석해 질환 및 약물 반응성에 대한 유전적 요인을 총체적으로 연구하는 기법을 ‘전장유전체분석’이라 한다.

두산연강재단은 젊은 의학자들의 성장을 지원하고 한국 의학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2006년부터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을 제정해 시상하고 있다. 올해로 17회째를 맞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okdol9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