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아람코·서울시, 코딩스쿨 운영…"디지털 교육격차 해소"(종합)

등록 2022.08.19 22:56: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취약계층 초·중학생 대상 3D 프린터·드론 등 활용 코딩수업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왼쪽부터) 서울시청에서 열린 ‘서울런 X 아람코 코딩스쿨’ 협약식에서 장능인 미담장학회 상임이사, 오세훈 서울시장, 무티브 알 하비 아람코 코리아 대표이사가 협약식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아람코 코리아 제공)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글로벌 에너지·화학기업 아람코의 한국법인 아람코코리아가 서울시, 미담장학회와 함께 서울시 취약계층 초·중학생 대상 코딩 교육을 제공하는 ‘서울런(Seoul Learn)X아람코 코딩 스쿨’ 교육 기부 프로그램 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아람코 코딩스쿨은 아람코코리아가 울산·대전 지역 취약계층 학생들을 대상으로 실시하는 프로그램으로 미담장학회, 유니스트, 카이스트 등과 함께 2020년부터 디지털 교육격차 해소를 목표로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서울시에서 취약계층 학생 온라인 교육 플랫폼인 서울런을 통해 서울시 초·중학생 심층 코딩 교육을 확대 진행한다.

프로그램에 선발된 학생들은▲Xcode·안드로이드 스튜디오 활용 앱 빌딩 교육 ▲Swift(스위프트) 프레임워크 활용 앱 개발교육 등 20여개 수업을 받은 후 3D 프린터, 태블릿 PC, 드론 등을 활용해 컴퓨터 앱 개발까지 학습한다.

수업 커리큘럼은 컴퓨터 프로그래밍을 위한 코딩 방법뿐만 아니라 기후변화 및 환경보호와 같은 주제도 함께 다뤄 학생들의 역량을 함양시킬 수 있도록 구성된다.

연내 이번 프로그램에 선발된 학생들 뿐만 아니라 일반학생들도 참여하는 전국 단위 코딩 경진대회인 ‘아람코 코딩 해커톤’과 ‘아람코 코딩 월드컵’도 개최할 계획이다.

무티브 알 하비 아람코코리아 대표이사는 "약자와의 동행을 중요하게 여기는 오세훈 시장님의 철학은 지역사회를 위해 목적의식을 가지고 보유 자원을 활용한다는 아람코의 기업 시민정신과 맥을 같이 한다"며 "코로나19등의 이유로 학생들 간 디지털 교육격차가 커지는 상황에서 서울시와의 이번 파트너십이 학생들이 미래 인재로 성장하는 데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오세훈 서울시장은 "'서울런x아람코 코딩스쿨’을 통해 취약계층 학생들에게 양질의 코딩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미래의 창의 인재로 자라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한다"며 "서울시, 아람코코리아, 미담장학회 간 교육 협력 약속이 서울의 취약계층 학생들 삶에 실질적 변화를 만들고 미래 인재로 성장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궁극적으로 서울의 역동적인 경제부흥과 문화 융성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